안녕하세요. DA 리포트입니다.
최근 BMW의 플래그십 SUV X7의 페이스리프트 현장이 포착되었습니다. 그간 일반도로에서 꾸준하게 목격되었으며, 이번에는 트랙에서 이루지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이전과 달리 위장막이 가벼워졌는데, 새로운 변화가 없는 측면은 그대로 드러나 있습니다. 



대부분의 페이스리프트가 그러하듯, 관건은 새로운 전, 후면 디자인입니다. 더욱이 이번 X7 F/L이 더욱 주목을 끄는 이유는 풀체인지에 버금가는 큰 변화가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새로운 헤드라이트. 위장막으로 인해 자세한 디자인은 드러나 있지 않으나 라이트의 위치가 새롭게 조정된 것은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존 X7의 라이트가 그릴 상단에 위치해 있었다면, 페이스리프트 모델은 중앙에 배치되었습니다. 라이트의 높이가 현저히 낮아진 것인데, 후드 파팅라인 부근에는 이전에 없던 새로운 볼륨감이 생긴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라이트가 없어진 자리를 새로운 면구성을 통해 보완한 것으로 추측됩니다.

사실 이러한 변화는 새로운 7시리즈로 예상되는 모델에서도 발견되었습니다. 라이트가 앞선 X7 페이스리프트 모델과 동일하게 그릴 중앙 높이에 배치되었으며, 라이트와 후드 사이에 상당한 거리감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비공식적인 이미지이지만, 외신들이 공개한 예상도에서도 이러한 변화가 분명하게 반영되어 있습니다. 

신형 X7에 관한 예상도에서도 동일한 디자인 적용되었습니다. 두 공통점은 모두 라이트가 분할되어 있다는 점입니다. 위장막 속 드러난 라이트를 토대로 그릴 옆에는 메인 라이트가 위치해 있으며, 후드 부근에는 얇은 보조 라이트가 적용될 것으로 추측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재차 강조한 것처럼 비공식 이미지이기에 참고만 할 뿐 정확히 파악할 수는 없습니다. 

라이트 디자인 외에 그릴의 큰 변화는 보이지 않습니다. 특히 최근 BMW 디자인에 큰 화두가 되었던 수직 그릴은 적용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릴의 폭과 높이가 기존의 형태를 그대로 계승하는 것으로 예상되며, 그릴 내부 리브의 형태 역시 수직 기조의 디자인을 유지해가는 것으로 파악됩니다.

후면은 전면과 달리 마이너 체인지가 예상됩니다. 비록 위장막을 두르긴 했지만 큰 변화가 보이지는 않습니다. 그럼에도 예상되는 변화 중 하나는 각 라이트를 이어주는 기존 크롬 가니시가 라이트로 새롭게 대체되는지에 관한 점입니다. 범퍼의 형태도 일부 변할 것으로 추측됩니다. 



이번 소식을 전한 외신은 아직 실내에 관한 사진은 공개되지 않았으며, 파워트레인의 경우 변화없이 기존과 동일할 것으로 전했습니다. 과연 현재 디자인의 과도기적 시기에 있는 BMW가 위에서 언급된 예상도와 같이 또 한번의 파격적인 디자인을 선보일지 기대해보며 글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DA 리포트였습니다. 감사합니다. 

 

글 / DESIGN ANATOMY
문의 / designanatomy@naver.com
© 디자인해부학, All rights reserved.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