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디자인 애틱스입니다.
최근 핀란드에 위치한 알토 대학교(Alto University)가 태양광 패널이 내부에 배치된 첨단 의류를 공개했습니다. ‘Sun-Powered Textiles’이라는 이름의 이번 의류는 외관은 방해하지 않으면서, 웨어러블 장치에 전원을 공급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습니다. 에너지를 스스로 생산하고 사용하는 ‘에너지 자율’ 제품을 만든 것인데요.

알토 대학교는 “지금까지 태양전지는 항상 제품 전면에 부착돼 아름다운 외관을 방해했다”라며 “이번 프로젝트의 핵심 과제는 태양 전지를 완전히 숨겨 겉으로 드러나 보이지 않게 하는 것이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알토 대학교는 Foxaand Linstrom과 파트너십을 채결하여 직물 아래 태양 전지를 숨기는 방식으로 개발을 이어갔으며, 전지까지 빛이 도달할 수 있도록 직물을 최적화했습니다. 이들은 가능한 많은 빛이 통과할 수 있도록 직물 구조, 밀도, 색상 그리고 마감 처리까지 세심하게 조정했습니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가한 엘리나 일렌 디자인 연구원은 “빛 에너지를 사용하는 재킷을 만들었다”라며 “일반적인 면, 린넨 및 폴리에스터 역시 광학 특성만 최적화되면 활용될 수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눈에 보이지 않는 곳에 숨겨진 태양 전지의 전력은 유연하고 신축성이 뛰어난 전도성 섬유를 통해 웨어러블 센서 장치로 연결됩니다. 알토 대학교는 “완성된 옷은 실제로 태양 전지가 보이지 않으며, 세탁기에 넣어도 문제가 없다”라며 뛰어난 내구성을 지녔다고 전했습니다.

Sun-Powered Textiles은 작업복 및 운동복에 활용될 전망이며, 알토 대학교는 커튼과 스크린에도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끝으로 이번 의류는 헬싱키 디자인 위크의 일환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Design for cooler plannet’에 전시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디자인 애틱스였습니다. 감사합니다.

 

글 / DESIGN ANATOMY
문의 / designanatomy@naver.com
© 디자인해부학, All rights reserved.